COMPTOIR DES COTONNIERS


갤러리아 WEST 팝업스토어 오픈




롯데백화점에서만 볼 수 있었던 꽁뜨와 데 꼬또니에! 이젠 갤러리아에서도 만날 수 있다.


 



파리지엔느의 자연스러운 아름다움을 표현하고 프렌치시크 룩을 제안하는 여성 컨템포러리 브랜드인 COMPTOIR DES COTONNIERS(꽁뜨와데 꼬또니에)는 2월까지 갤러리아 WEST 3층에서 만나볼 수 있다는 소식에 다녀왔습니다.









제일 처음 눈에 들어온 것은 매장 앞 2016년 SS컬렉션의 화보였습니다. 파리지앵의 자연스러운 아름다움을 표현하는 꽁뜨와 데 꼬또니에는 앤 발레리 하쉬 (Anne Valérie HASH)를 새로운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영입하였고, 그녀는 2015년 SS컬렉션부터 참여하기 시작였습니다.






앤 발레리 하쉬는 2009년 Chevalier de la Légion d’Honneur 어워드 수상으로도 유명한 프랑스 디자이너입니다. 2005년에는 권위 있는 디자이너들인 알렉산더 맥퀸, 후세인 살라얀, 마틴 마르지엘라, 빅터 앤 롤프 등과 함께 스톡홀롬 현대 박물관에서 자신의 작품을 선보였습니다. 2007년에는 자신의 첫 번째 오뜨꾸뛰르 컬렉션을 발표하였으며, 새로운 작품을 선보이며 자신의 브랜드를 전개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2월에 출시된 슬래시 스니커즈를 만나볼 수 있었습니다. 마찬가지로 앤 발레리 하쉬(Anne Valerie Hash)가 디자인한 스니커즈입니다. 전체적으로 레더 소재를 사용해 고급스러운 느낌을 주며, 사이드 여밈 디테일이 포인트가 되어 시크하면서 세련된 스타일을 연출 할 수 있습니다. 또한 가볍고 편안한 착화감과 트렌디한 디자인으로 어떠한 룩에도 잘 어울려 데일리 아이템으로도 제격입니다. 


  




 


오늘부터 입춘이라지만 주말의 눈비가 예상되어 아직은 실내활동이 끌리는 요즘입니다. 이번주 주말은 갤러리아의 꽁뜨와데 꼬또니에의 팝업스토어에서  파리지엔느들의 감각적인 스타일을 엿보는 시간을 가져보는건 어떨까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